SungHun Kong_the Wind and the Sea / 2014. 10. 14 - 2015. 01. 11
아라리오갤러리는 현대미술계에서 가장 고전적 장르라 할 수 있는 전통회화를 고수하며 본인의 확고한 입지를 다진 공성훈(b.1965)의 개인전을 천안에서 10월 14일부터 2015년 1월 11일까지 개최한다. 공성훈은 웅장하고도 서정적인 자연을 화폭에 담아내는 작가로, 2013년 국립현대미술관이 선정한 ‘올해의 작가상’을 수상한바 있는 실력 있는 작가이다. 이번 아라리오 갤러리에서의 개인전을 통해 서정적이고도 웅장한 그의 150호 대형 신작을 대중들에게 대거 선보이고 작품 안에 담겨있는 동시대를 살아가는 현대인의 불안한 심리를 공유하고자 한다.

ARARIO GALLERY Cheonan presents the solo exhibition of Sung-Hun Kong(b.1965), who has been concretizing his position by adhering to traditional paintings, the most classical genre in contemporary art from October 14, 2014 to January 11, 2015. Sung-Hun Kong, an accomplished artist who depicts grand and lyrical features of the Nature on his canvas, has been selected as the “Artist of the Year” by the National Museum of Contemporary Art in 2013. His solo exhibition at ARARIO GALLERY will introduce the aesthetics of his new large-scale paintings to the viewers, and share the angst of contemporary subjects who live through the ages described in the wo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