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세인 박: 나는 아무 생각이 없다, 왜냐하면 아무 생각이 없기 때문이다.

2020

미디어 작가 인세인 박 작가만의 유머감각이 돋보이는 2020년 전시 <아무 생각이 없다, 왜냐하면 나는 아무 생각이 없기 때문이다 & 그림을 그립시다>를 위해 출판된 전시 도록입니다.

 

글: 전지영 「작가와의 인터뷰」

 

KRW 8,000

결제링크: http://me2.do/Fh6tiGAT